여기는 뭐 하는 곳입니까? 기타

원래 여기는 쓰지 않을 계획이었습니다만, 언제부터인가 텍스트큐브 본진에서 밸리로 외부블로그 참여가 안되더군요.

덕분에 가동하게 되었습니다.

웬만하면 댓글과 트랙백은 아래의 텍스트큐브 본진 주소 안내로 가서 달아주세요(...)


[텍스트큐브 본진]
Louice Studio Inc. : http://www.louice.net/

이곳에서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.

Anti APH Volunteer Regiment / Die Anti APH Freiwilligenregiment

헤타리아나 빨아댈 미친것들은 정신과 진료를 필히 추천함.
정상인으로의 복귀는 충분히 열려있음.

아래 링크에서 친절한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.
http://www.onmaum.com/ 대한신경정신과의사회

지금까지의 LG Twins 2014 시즌을 보며 야구

"세상에 못한다 못한다 말로만 했지 이렇게 못할 줄은 상상도 못했다." 라는 말이 있다. 올 시즌, 작년의 감격적인 10년 오욕의 역사 종료가 현실로 다가오면서 그 누가 2014 시즌이 이럴 것이라 예상했을까? 아무리 레다메스 리즈의 이탈이 있었어도, 전지훈련장에서 조그마한 잡음이 있었다고 해도 작년 타격 상위권, 투수진 방어율 1~2위를 다투던 LG Twins는 시즌 전 가장 강력한 4강 후보 중 하나였다.

그러나 지금의 현실은 어떠한가. 롯데의 유먼이 혼자서 5승을 챙기는 사이 LG 트윈스는 딱 그 두배인 10승을, 그것도 어제에서야 겨우겨우 달성했다. 그 동안 보여주었던 경기력은 2013년의 모습은 대체 어디로 갔는지는 도대체 알 수조차 없을 정도로 한심하다. 진정 이 새끼들이 돈받고 밥먹으면서 야구하는 사람새끼들이 맞는지조차 의심스러운 경기력에 진정 경이로움마저 느끼게 되었을 정도다.

이런 말 하면 다소 기분 나빠하실 분들도 계시겠지만, 2014 LG Twins는 마치 2013년도의 한화 이글스를 보는 것만 같다. 답이 안나오는 경기력, 오만가지 곳에서 터져나오는 수비실책, 정말 이렇게 지지리도 맞지 않을 수 없는 투타의 조화까지. 이게 무슨 얘기냐면 LG 트윈스는 올 시즌 정말 환상적으로 못하고 있다는 얘기다. 2013 한화는 팀 구성에 있어서 여러군데로 답이 없었던 부분이라도 감안할 수 있었지, LG 트윈스는 그것도 아니라는 점에서 2013 한화 이글스보다 더 최악이다. 작년의 한화 이글스가 "21세기 최악의 팀"으로 불리웠다면 이제는 아니다. 21세기 최악의 팀은 바로 2014 LG 트윈스다. 여러가지로 감안할 부분이 있었던 2013 한화 이글스에 비해 모든 면에서 더 나은 자원과 조건을 가지면서도 더 나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데 있어서 정말 이건 어떻게 할 말이 없을 정도이다. 아무리 LG 트윈스의 상황을 설명하기 위해서라지만 이딴 노답팀과 비교당하게 된 한화 이글스 구단과 그 팬들께 심심한 사죄의 뜻을 전해드린다.

김기태 감독의 선택에 대해서도 한마디 하고 싶다. 여러 정황을 보았을 때 아니나 다를까 프런트의 지랄맞음이 또 다시 10년만에 어둠을 걷어낸 김성근의 제자를 쫒아내게 된 상황이 반복된 양상이다만, 그럼에도 김기태 감독은 까여야 한다. 시즌 20경기밖에 되지 않았던 시점이었다. 아무리 힘들다고 해도 올 시즌 중반까지는 팀을 이끌었어야 했다. 솔직히 무책임하다고밖에 볼 수가 없다. 그래서 그 결과는 지금 어떠한가? 더이상의 설명은 필요없을 것 같다. 그리고 그 후임으로 "방금" 양상문이 선임되었다고 하니 본인은 이 글 쓰다가 청천벽력같은 뉴스[ 링크↗ ]를 듣게 되어 매우 참담한 심정을 금할 수 없다. 차라리 지옥에 있는 양승호를 꺼내오던가 김재박을 도로 데려오는게 나을 것 같다는 생각까지 든다.

팀이 이런 꼬라지임에도 불구하고 LG 트윈스는 놀랍게도 2013년에 이어 2014년에도 DTD의 기미를 보이지 않는 굳건함을 자랑한다. 2013년은 잘해서, 2014년은 처음부터 9위라서. 이제 이 구단이 나아갈 곳은 어디인가.

1 2 3 4 5 6 7 8 9 10 다음